2.

 

2. 명주군왕능

 
 명주군왕능

시조 주원(周元) 명주군왕

소재지 : 강릉시 성산면 보광리 삼왕동

 

시조 명주군왕은 신라김씨의 시조 알지 대보공의 21세손으로 신라 37대 선덕왕이 후사없이 서기785년에 승하하여 당시 시중겸 병부령(지금의 국무총리겸 국방장관)인 주원공을 왕위에 오르도록 군신회의에서 결의하였으나 주원공의 저택이 경도의 북쪽 20리에 있었는데 때마침 큰비가 내려 냇물이 넘쳐 건너지 못하니 인군자리는 잠시도 비울 수 없다하고 당시 상대등인 김경신(金敬信)이 왕위에 오르게 되어 이가 신라38대 원성왕이시다

주원공이 비가 개인후 임상(臨喪)차 단기(單騎)로 입궁하니 왕위에 오른 김경신이 주원공에 왕위에 오르기를 권하였으나 주원공이 인군대위(人君大位)는 천명(天命)이라 하며 사양하고 어머니의 고향인 명주로 퇴거하였다 그로부터 2년후 원성왕은 왕위를 양보한 덕을 생각하여 명주(강릉)를 중심으로 강릉.울진.평해.삼척등 동해안 일대를 분할하여 다스리게하고 명주군왕으로 봉하였다 (동국여지승람) 이때부터 명주도성을 중심으로 세습통치 하면서 자손이 번성하여 강릉김씨로 득관하고 명문거족의 발상지가 되었다.

 강릉김씨 시조 주원(周元)공은 장자 종기(宗基) 차자 헌창(憲昌) 3자 신(身)으로 강릉김씨는 전부 신(身)공의 자손이다.

 
 능향전
 
숭의제
 
명주군왕릉 입구 홍살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