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9절 부정공 참판공 생원공파

 

제9절 부정공 참판공 생원공파

  참판공 대(臺)의 차자 세희(世憙)은 생원시에 등제하고 장자 광재(光載)는 참봉이며 그의 장자 의(誼)는 직장과 찰방을 지냈고 아들 사준(士俊)은 주부를 지냈으며 후손은 양양군 현북면 미곡리에 세거하였다 참봉 광재(光載)의 차자 전(詮)의 후손들은 사천 석교를 중심으로 세거하여 석교파라 하며 후손들이 양구,옥천,퇴곡, 어흘에 세거하고 있다.

1. 생원공 석교파
  생원 세희(世憙)의 자인 참봉 광재(光載)의 차자, 전(詮)의 손자인 흥진(興進)은 통정이며 그의 후손은 사천 석교를 중심으로 세거하였다 전(詮)의 차자 효익(孝益)은 호군을 지냈고 후손은 양구 옥천에, 효익(孝益)의 3자인 흥원(興遠)의 후손은 퇴곡에 세거하고, 전(詮)의 3자인 제익(悌益)의 후손은 성산면 어흘리에 세거하여 석교파라 한다

2. 생원공 도문파
  생원 세희(世憙)의 자인 광재(光載)의 4자 호(護)의 후손은 양양군 도천면 도문리를 중심으로 세거하며 생원공 도문파라 한다 

3. 생원공 유천파
  참판공 대(臺)의 차자인 세희(世憙)가 생원시에 등제하고 장자 광재(光載)는 참봉으로 미곡파가 되였으며 차자인 이정(利貞)은 소격서(昭格暑)참봉을 지냈고 장자 국준(國俊)은 통덕랑으로 후손이 유천을 중심으로 세거하면서 새원공 유천파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