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중시조와 낙향조

 

나의 중시조와 낙향조

제 1 장 영진(英珍) 대내마 후예

 제1절 판서공 청풍파

  시조 명주군왕의 5세 영진(英珍)의 장자 식희(式希)는 고려초 개국 삼한벽상공신 삼중대광태사이며 그의 10세손 영(英)의 장자 취제(就弟)의 증손 하림(夏林)으로 예종조때 예조판서로 증직되어 후손이 판서공 청풍파라 하고 차자 현(賢)은 현감을 지냇고 손자 자형(自荊)충순위가 한양에서 거주하다 충북 제천군 금성면 청풍에 정착하고 자형(自荊)의 자 승중(承重)은 내금부 부사정을 지내고 장자 윤호(允灝)현감의 후손이 청풍.사창.곡금.중전에 차자 윤옥(允沃)의 후손은 대류.죽하.월굴에 정착하였다.

 

1. 판서공 사창파
  판서 하림(夏林)의 6세손인 윤호(允灝)는 음성현감을 역임하고, 장자 세광(世曠)은 선략장군충의위부호군(宣略將軍忠義衛副護軍)이고 장자 무달(武達)의 후손은 충북 제천군 금성면 사창리와 두곡리를 중심으로 세거하며 청풍사창파라 한다

2. 판서공 화암
  
세광(世曠)의 차자 희달(希達)의 후손은 중원군 동양면 화암리을 중심으로 세거하였다

3. 판사공 영월곡금파
  
판서 하림(夏林)의 6세손인 윤호(允灝)가 음성현감의 차자 세명(世明)의 장자 응상(應祥)이 랑장을 지냇고 그의 자 인경(仁鏡)의 후손이 영월군 서면 후탄곡금에 세거하여 참봉공 영월곡금파라 한다.

4. 판서공 중전파
  판서 하림(夏林)의 6세손의 윤호(允灝)가 음성현감을 역임하고 3자 세휘(世暉)는 정릉참봉을 지냈으며 증손 광영(光渶)은 부호군을 역임하고 후손이 제천군 금성면 중전리에 세거하여 판서공 중전파라 한다.

5. 판서공 대류파
  
판서 하림(夏林)의 현손인 승중(承重)이 사려절교위용양위부장을 지내고 4자인 윤옥(允沃)은 충순위부장을 지내고 슬하에 3자로 장자 세요(世曜)는 충순위사정을 지내고 후손이 제천군 근흥면 대류리를 중심으로 세거하며 판서공 대류파라 한다

6. 판서공 죽하파
  
판서 하림(夏林)의 현손인 승중(承重)이 사려절교위용양위부장을 지냈고 4자인 윤옥(允沃)은 충순위부장을 지냈으며 차자 세희(世希)의 후손이 제천시 죽하리에 세거하여 죽하파라 한다

7. 판서공 월굴파
  
판서 하림(夏林)의 현손인 승중(承重)이 사려절교위용양위부장을 지내고 4자인 윤옥(允沃)이 충순위부장을 지내고 3자인 세흔(世昕)이 선략장군을 역임하고 제천군 금성면 월굴리에 세거하였으며 4자 계흥(繼興)의 후손이 제천군 근좌면 두곡리에 세거하며 후손이 충순위 월굴파라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