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6절 평의공 첨사공파

 

제6절 평의공 첨사공파

  평의공 지(지)의 4자인 자종(子종)은 무과에 등제하여 의정부록사에서 한성좌윤(종2품)을 역임한후 삼척포진 수군절제사를 지냈고 장자 윤형(允衡)의 후손은 삼척파.원산파가 되었고 2자인 세형(世衡)의 후손은 연곡파가 되었다. 자종(子종)의 후손들은 첨사공파라 한다.

1. 첨사공 원산파

  첨사공 자종(子종)의 증손 언형(彦亨)은 5자를 두었는데 장자 홍(弘)의 후손은 삼척을 중심으로 세거하고, 언형(彦亨)은 2자 장수(長壽).3자 효남(孝男).4자 애길(愛吉).5자 말남(末男)들을 대동하고 원산으로 이거하여 후손이 덕원을 중심으로 세거하며 첨사공 원산파라 한다

2. 첨사공 연곡파

  첨사공 자종(子종)은 삼척첨절제사를 지내고 차자 세형(世衡)이 명주군 강동면(자자곡면)시동에 우거하였다.그리고 9세손 통정대부 여명(呂明)이 연곡에 정착하였기에 후손들은 첨사공 연곡파라 한다.